대림사업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에 청년 파머스마켓 연다
대림사업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에 청년 파머스마켓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파머스마켓 모습. (제공: 대림산업)
청년 파머스마켓 모습. (제공: 대림산업)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와 사업혁력 MOU 체결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대림산업은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와 22일 서울 종로구 대림산업 본사에서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림산업은 이번 협력을 통해 대림이 보유 중인 상업시설 등에 ‘청년얼장’을 정기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청년얼장은 ‘청년 얼굴 있는 농부시장’의 줄임말로, 정직한 먹거리로 청년 농부들과 시민들이 소통하는 도심 속 농부시장이다.

대림산업은 다음달부터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의 대형 스트리트몰에서 청년얼장 운영을 시작한다. 입주민들은 단지 내 스트리트몰에서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된 먹거리를 구입할 수 있고 장터에서 진행될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도 즐기게 된다.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의 청년얼장은 향후 마을 공동체 축제로 확대될 예정이며 대림산업은 이 단지를 시작으로 앞으로 사업을 진행하는 아파트 상업시설 등에서 파머스마켓을 순차적으로 늘려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