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북중 정상, ‘전략전술 협동 강화’ 논의”
北 “북중 정상, ‘전략전술 협동 강화’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을 방문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악수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중국을 방문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악수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방중 기간인 20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만나 ‘전략·전술적 협동’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21일 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습근평(시진핑) 동지와 20일 낚시터(조어대) 국빈관에서 또다시 상봉하시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통신은 “조중(북중) 최고 영도자 동지들의 단독 담화에서는 현 정세와 절박한 국제문제들에 대한 신중한 의견교환이 있었으며 새로운 정세 하에서 두 당, 두 나라 사이의 전략 전술적 협동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 위한 문제들이 토의되었다”고 전했다.

또 김 위원장이 20일 오전 중국 농업과학원 국가농업과학기술혁신원을 참관하고 같은 날 오후 베이징시 궤도교통지휘센터와 중국 주재 북한 대사관에 방문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