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3살 생일케이크 자르는 미얀마 수지 여사
73살 생일케이크 자르는 미얀마 수지 여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피도(미얀마)=AP/뉴시스】미얀마 최고 지도자 아웅산 수지 여사(가운데)가 자신의 73번째 생일은 맞은 19일 수도 네피도에서 집권 민주주의민족동맹(NLD) 관계자들의 축하를 받으며 생일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네피도(미얀마)=AP/뉴시스】미얀마 최고 지도자 아웅산 수지 여사(가운데)가 자신의 73번째 생일은 맞은 19일 수도 네피도에서 집권 민주주의민족동맹(NLD) 관계자들의 축하를 받으며 생일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