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통일농구 경기 평양 개최 합의… 아시안게임 공동 입장키로
남북, 통일농구 경기 평양 개최 합의… 아시안게임 공동 입장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 체육회담'에 앞서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오른쪽)과 원길우 북한 체육성 부상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악수하고 있다. 2018.6.18 (출처: 연합뉴스)
18일 오전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 체육회담'에 앞서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오른쪽)과 원길우 북한 체육성 부상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악수하고 있다. 2018.6.18 (출처: 연합뉴스) 

가울엔 서울서 농구경기 개최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남북이 평양에서 남북통일농구경기를 개최하기로 18일 합의했다.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이날 남북 체육 당국은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체육회담을 열고 7월 4일을 계기로 평양에서 남북통일농구경기를 개최한다는 데 합의했다. 가을에는 서울에서 개최키로 했다. 

합의 내용에 따르면 이번 평양 경기를 위해 남측은 남녀 선수단을 북측에 파견하고, 경기는 남북선수 혼합경기와 친선경기 형식으로 진행키로 했다. 

또한 남북은 오는 8월 열리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게임에 공동 참가하기 위한 세부 방안에도 합의했다. 

남북은 개폐회식 때 공동 입장하며, 명칭은 코리아로, 깃발은 한반도기로 하기로 했다. 노래는 아리랑으로 정했다. 일부 종목에는 단일팀을 구성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