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인터뷰 논란… “인이어 착용 불편해 보이기도” 뜨거운 감자
이재명 인터뷰 논란… “인이어 착용 불편해 보이기도” 뜨거운 감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MBC)
(출처: MBC)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인터뷰 도중 질문을 회피하는 듯한 태도를 보여 논란에 휩싸였다.

13일 방송된 MBC ‘선택 2018’에서는 경기도지사 당선이 확정된 이재명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재명 당선인은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이 1300만이라고 하는 엄청난 규모의 우리 국민들의 삶을 책임져야 하기 때문에 100만의 시정을 맡고 있을 때보다는 많은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 당선인은 사생활과 관련된 민감한 질문을 받고 “잘 안 들린다.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 고맙습니다”고 말하며 인이어를 빼고 인터뷰를 중단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이재명 당선인의 행동이 고의적인 것이라고 지적했다. 반면 다른 일각에서는 인터뷰 영상 속 이 당선인은 인이어가 불편한 듯 두어 번 만지는 모습, 주변 소음 등으로 인해 인터뷰를 제대로 진행하지 못 한 것 같다는 반응도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