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신정뉴타운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15일 분양
삼성물산, 신정뉴타운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15일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정뉴타운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조감도. (제공: 삼성물산)
‘신정뉴타운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조감도. (제공: 삼성물산)

전용면적 59~115㎡ ‘644가구’

19일 특별공급, 20일 청약 접수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서울 양천구 신정뉴타운 2-1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목동아델리체’의 견본주택을 15일 개관하고 분양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래미안 목동아델리체는 지하3층~지상27층 23개동 총 1497가구 규모로 지어진다. 이 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15㎡ 주택형 6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별로 ▲59㎡ 181가구 ▲84㎡ 392가구 ▲115㎡ 71가구 등이다.

래미안 목동아델리체는 목동생활권 일대에서 희소성 있는 새 아파트이며 교통, 교육, 편의시설 등 풍부한 인프라 접근성을 자랑한다.

우선 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을 도보로 쉽게 이용 가능한 역세권에 위치해 신정네거리역을 기준으로 여의도역까지 9개역, 시청역까지 11개역이면 닿을 수 있다. 또 차량 이용 시 경인고속도로, 남부순환로, 서부간선도로, 올림픽대로 등을 통해 서울 주요 업무지구 및 수도권 전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신정네거리역 주변에 형성된 상권을 비롯해 이마트 목동점, 홈플러스 목동점, 현대백화점 목동점, 이대목동병원 등 생활편의시설도 가깝다. 특히 목동 학원가 접근이 용이해 학부모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단지 인근에 운동시설, 산책로 등이 조성된 약 44만㎡의 계남근린공원도 인접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음. 양천구청, 주민센터, 체육센터 등과도 접근성이 좋으며, 올 하반기 준공 예정인 목동 메디컬 복합센터도 도보생활권 내에 자리한다.

청약일정은 19일 특별공급, 20일 1순위 청약 접수 순서로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29일이며, 정당계약은 7월 10~12일 3일간 견본주택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1차 계약금은 3000만원으로 책정됐다.

분양가는 3.3㎡ 당 평균 2398만원이다. 전용면적 84㎡짜리 아파트의 경우 7억원 후반에서 8억원 후반대이다. 입주예정일은 2021년 1월이다. 모델하우스는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 마련됐다.

삼성물산 분양관계자는 “래미안 목동아델리체는 목동생활권 내에서 희소성 높은 새 아파트이자 뛰어난 입지를 자랑하고 래미안 브랜드, 특화설계, 미래가치 등을 갖춘 알짜배기 아파트”라며 “단지를 향한 관심이 분양 전부터 뜨겁게 이어져 왔던 만큼 기대에 걸맞은 최고의 아파트를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