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선거] 민주당, 광역·재보선서 압도적 승리… 보수 ‘참패’
[6.13선거] 민주당, 광역·재보선서 압도적 승리… 보수 ‘참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6.13지방선거 서울시장 선거에서 당선이 유력해진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부인 강난희 씨가 13일 서울 종로구 안국동 선거캠프에서 꽃다발을 전달한 관계자들과 포옹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6.13지방선거 서울시장 선거에서 당선이 유력해진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부인 강난희 씨가 13일 서울 종로구 안국동 선거캠프에서 꽃다발을 전달한 관계자들과 포옹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13일 치러진 6.13지방선거(제7대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우위를 이어가며 압승으로 거뒀다.

14일 6시 현재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개표 결과에 따르면 민주당은 전체 17곳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14곳에서 당선자를 배출했다.

민주당은 ▲서울시장(박원순) ▲경기도지사(이재명) ▲인천시장(박남춘) ▲세종시장(이춘희) ▲충북도지사(이시종) ▲충남도지사(양승조) ▲대전시장(허태정) ▲전북도지사(송하진) ▲광주시장(이용섭) ▲전남도지사(김영록) ▲강원도지사(최문순) ▲울산시장(송철호) ▲부산시장(오거돈) ▲경남도지사(김경수) 등으로 집계됐다.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자유한국당 이태훈 달서구청장 후보가 6.13지방선거에서 당선 확실시된 가운데 꽃다발을 목에 걸고 두 손을 들고 ‘승리 브이’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자유한국당 이태훈 달서구청장 후보가 6.13지방선거에서 당선 확실시된 가운데 꽃다발을 목에 걸고 두 손을 들고 ‘승리 브이’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반면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단 2곳, 재·보궐 선거에서 1곳 우세한 것으로 나타나 참패를 맛봤다. ‘한국당은 당선’이라는 공식을 가졌던 한국당으로서는 완패다.

한국당은 ▲경북도지사(이철우) ▲대구시장(권영진) 2곳에서 배출됐으며, 제주도에서는 유일하게 무소속 원희룡 후보가 52.20%로 당선됐다. 바른미래당은 양쪽 모두 0석이다.

서울과 인천, 경기도 수도권 3곳은 이례적으로 민주당이 싹쓸이했다.

또 서울 구청장 선거에서 민주당은 전체 25곳 가운데 최소 24곳을 앞섰다. 교육감 선거에서는 전국 17곳 중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후보를 비롯한 진보 성향이 14곳에서 승리를 거뒀다.

박원순 서울시장 당선인은 “언제나 시민의 삶을 최우선에 두라는 시민의 위대한 승리다. 평화와 번영으로 거듭나는 대한민국을 바라는 시민의 간절함이 만든 결과”라며 “경쟁한 모든 후보에게도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전한다. 헌신과 열정으로 멋진 선거운동 과정을 만들어준 캠프 자원봉사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이제 하나 된 서울이다. 한 분의 삶도 놓치지 않고 살피겠다. 한 분의 이야기도 소홀히 듣지 않겠다”며 “견해와 차이를 넘어 위대한 시민의 위대한 도시를 만드는 데 함께 손을 잡겠다”고 약속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도 “우리 도민들과 국민들께서 촛불을 들고 꿈꾸셨던 세상, 공정한 나라,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어달라는 그 꿈이 이번 경기도에서도 이루어지길 바라는 열망이 열매를 맺었다고 생각한다”며 “저에게 부여된 역할, 책임져야 할 부분에 대해 확고하게 책임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