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선거] 김경수 “경남도민 모두의 도지사 되겠다”
[6.13선거] 김경수 “경남도민 모두의 도지사 되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6.13전국동시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일인 13일 전국에서 일제히 출구조사가 진행된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경남도지사에 확정돼 어머니와 포옹을 했다.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후보는 새벽 1시 소감을 통해 “이번 개표과정을 지켜보면 경남도민께서 저를 지지 했던 지지하지 않았던 간에 도민 모두의 도지사가 돼 달라는 그런 소중한 가르침을 이번 개표과정에서 보여준 것 같다”며 “어려운 여건에서도 끝까지 이런 결과를 만들어준 캠프 구성원과 참여한 모든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선거결과는 개인의 승리가 아니라 경남의 변화를 바라는 경남 모든 도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말하며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6.13전국동시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일인 13일 전국에서 일제히 출구조사가 진행된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경남도지사에 확정돼 어머니와 포옹을 했다.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후보는 새벽 1시 소감을 통해 “이번 개표과정을 지켜보면 경남도민께서 저를 지지 했던 지지하지 않았던 간에 도민 모두의 도지사가 돼 달라는 그런 소중한 가르침을 이번 개표과정에서 보여준 것 같다”며 “어려운 여건에서도 끝까지 이런 결과를 만들어준 캠프 구성원과 참여한 모든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선거결과는 개인의 승리가 아니라 경남의 변화를 바라는 경남 모든 도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말하며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6.13전국동시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일인 13일 전국에서 일제히 출구조사가 진행된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경남도지사에 확정돼 어머니와 포옹을 했다.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후보는 새벽 1시 소감을 통해 “이번 개표과정을 지켜보면 경남도민께서 저를 지지 했던 지지하지 않았던 간에 도민 모두의 도지사가 돼 달라는 그런 소중한 가르침을 이번 개표과정에서 보여준 것 같다”며 “어려운 여건에서도 끝까지 이런 결과를 만들어준 캠프 구성원과 참여한 모든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선거결과는 개인의 승리가 아니라 경남의 변화를 바라는 경남 모든 도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말하며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14일 새벽 1시께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후보가 경남도지사 당선이 유력해지자 당원과 지지자들에게 꽃다발을 들고 인사를 하고 있다.

김경수 후보는 소감을 통해 “이번 개표과정을 지켜보면 경남도민께서 저를 지지했든 지지하지 않았든, 도민 모두의 도지사가 돼 달라는 그런 소중한 가르침을 이번 개표과정에서 보여준 것 같다”며 “어려운 여건에서도 끝까지 이런 결과를 만들어준 캠프 구성원과 참여한 모든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선거결과는 개인의 승리가 아니라 경남의 변화를 바라는 경남 모든 도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