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선거] 박원순 “시민 삶을 최우선에 두라는 시민의 승리”
[6.13선거] 박원순 “시민 삶을 최우선에 두라는 시민의 승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서울 종로구 율곡로 안국빌딩에 마련된 캠프 사무실에서 당선이 유력시 되자 부인 강난희 여사와 꽃다발을 들고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서울 종로구 율곡로 안국빌딩에 마련된 캠프 사무실에서 당선이 유력시 되자 부인 강난희 여사와 꽃다발을 들고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서울시장 당선이 확실시된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후보가 13일 “다시 새로운 4년을 시민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스럽다.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 당선자는 이날 밤 10시 30분쯤 서울 안국동 캠프를 찾아 “언제나 시민의 삶을 최우선에 두라는 시민의 위대한 승리”라며 “평화와 번영으로 거듭나는 대한민국을 바라는 시민의 간절함이 만든 결과”라며 이같이 말했다.

박 후보는 “경쟁한 모든 후보에게도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전한다. 헌신과 열정으로 멋진 선거운동 과정을 만들어준 캠프 자원봉사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원팀으로 똘똘 뭉쳐 서울 전역을 뜨겁게 달군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당원 동지 여러분 고맙다”고 전했다.

이어 “이제 하나된 서울이다. 한 분의 삶도 놓치지 않고 살피겠다. 한 분의 이야기도 소홀히 듣지 않겠다”면서 “견해와 차이를 넘어 위대한 시민의 위대한 도시를 만드는 데 함께 손을 잡겠다”고 약속했다.

박 후보는 “천만 시민의 꿈이 빛나는 서울, 평화와 번영이 넘치는 서울을 만들겠다”며 “문재인 정부 성공을 든든한 지방정부로 뒷받침 하겠다. 공정과 정의, 평화와 민주주의가 꽃 피는 대한민국을 서울에서부터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