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 방탄소년단 진에 반말 논란… “경솔한 행동 죄송하다”
라붐 솔빈, 방탄소년단 진에 반말 논란… “경솔한 행동 죄송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붐 솔빈 ⓒ천지일보(뉴스천지)
라붐 솔빈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라붐 솔빈이 최근 불거진 반말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솔빈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라붐 솔빈입니다. 1년 10개월 동안 뮤직뱅크의 MC로 지낼 수 있어 너무나 행복했고 부족한 저를 도와주시고 많은 사랑을 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라며 ‘뮤직뱅크’ 하차 소감을 전했다.

이어 “마지막 방송이 끝난 후 진행된 브이 라이브 방송 중 일어났던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상처받고 불편하셨던 모든 분들께 사과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죄송합니다”고 사과했다.

앞서 지난 1일 솔빈은 ‘뮤직뱅크’ 마지막 방송 후 V LIVE를 진행하던 중 방탄소년단 진이 대기실에서 인사를 하고 가자 “야 김석진!”이라며 반말한 것이 그대로 전파를 타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방송을 본 일부 팬들은 솔빈이 선배이자 5세 많은 방탄소년단 진에게 반말했다는 점을 지적해 논란이 일었다.

한편 솔빈은 지난 8일 1년 10개월 동안 맡아온 ‘뮤직뱅크’ MC 자리에서 하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