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샘展 미술전시회’ 오는 13일 개최
‘쪽샘展 미술전시회’ 오는 13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쪽샘展 미술전시’가 오는 13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종로구 ‘GALLERY 41’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는 김영구, 최정윤, 김영운, 김대관, 최유식 등이 있다.

쪽샘전시 관계자는 “작가들이 기억하는 쪽샘지구는 없어졌지만 그때의 감성은 아련히 남아있다”며 “ ‘같은 감성의 기억’을 상징적 의미로 ‘쪽샘展’이라 했고 공감이 가는 관객과 또 다른 감성의 만남으로 더 나은 것을 위해 뜻있는 전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주시 쪽샘지구는 문화재청과 경주시가 2002년부터 민가와 사유지를 매입하고 2007년부터 발굴을 시작으로 많은 유물이 발굴됐고 현재까지 발굴되고 있는 지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