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외무장관, 방북 실무협의 마치고 베이징 도착
싱가포르 외무장관, 방북 실무협의 마치고 베이징 도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정상회담 실무조율을 위해 방북했던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9일 경유지인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다. 사진은 발라크리쉬난 장관(가운데). (출처: 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 실무조율을 위해 방북했던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9일 경유지인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다. 사진은 발라크리쉬난 장관(가운데). (출처: 연합뉴스)

발라크리쉬난 장관, 9일 오후 싱가포르행 예정

북한서 김정은 위원장 항공편·숙소 논의한 듯

[천지일보=이솜 기자] 북미정상회담 실무조율을 위해 방북했던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협의를 마치고 북한을 출발, 9일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취재진과의 접촉을 피해 베이징 공항 귀빈실로 나와 싱가포르 대사관 차량을 타고 시내로 나갔다.

앞서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초청으로 지난 7일 오후 2시께 평양행 항공편에 올랐다.

1박2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한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리 외무상과 북미정상회담 세부사항에 대해 논의하고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도 예방한 것으로 전해졌다.

리 외무상과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북미정상회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제공될 의전·경호 등과 관련해 집중적인 논의를 진행했을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김 위원장이 싱가포르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제3국을 경유할지 여부도 논의됐을 것으로 관측된다.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싱가포르 정부가 김 위원장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북측에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중국 베이징에서 잠시 체류한 후 이날 오후 싱가포르행 항공편에 탑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rbdud09 2018-06-09 15:16:11
싱가포르가 뜨겠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