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모터쇼] BIMOS 2018, 개막… 국내외 19개사 203대 차량 출품
[부산모터쇼] BIMOS 2018, 개막… 국내외 19개사 203대 차량 출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개막을 알리며 파이팅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개막을 알리며 파이팅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17일까지 신차(36대)와 첨단기술의 향연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공식 개막했다.

이날 막이 오른 부산모터쇼는 ‘혁신을 넘다. 미래를 보다’라는 주제로 국내외 19개 완성차 브랜드가 203대 차량(국내차 96대, 해외차 98대, 기타 출품 차량 9대)을 출품, 오는 17일까지 전시한다.

개막식에는 박재민 부산시장(권한대행)을 비롯해 허용도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백종헌 부산시의회 의장, 조정희 부산여성소비자연합 대표 등 150여명의 주요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 현황브리핑, 기념촬영을 하고 전시장을 관람했다.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행사 현황브리핑을 듣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행사 현황브리핑을 듣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17일까지 열릴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는 국내에서는 현대·기아차와 한국GM, 르노삼성자동차 등 쌍용자동차를 제외한 4개 사가 참가한다.

부산모터쇼는 신차 36대(월드프리미어 2대, 아시아프리미어 4대, 코리아프리미어 30대)를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벡스코 제1전시관에 2700㎡의 전시장을 마련하고 신차와 양산차, 콘셉트카 등 22대를 선보인다. 특히 콘셉트카와 고성능 N 라인업 위주로 이날 콘퍼런스를 꾸미면서도 수소차 ‘넥쏘’를 비롯해 코나와 아이오닉 등 전기차도 전시장 전면에 배치했다.

특히 지난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한 바 있는 전기차 콘셉트카 ‘르 필 루즈(Le Fil Rouge)’와 함께 또 다른 콘셉트카를 최초로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기아차도 22대의 신차를 준비했다. 먼저 7월 출시될 전기차 ‘니로 EV’의 내장 디자인을 처음으로 소개한다.

르노삼성은 최근 판매를 시작한 소형 해치백 ‘클리오’를 대표 모델로 내세우며 전시한다.

한국GM은 미국 시장의 베스트셀링 모델 중 하나로 쉐보레의 간판 중형 SUV ‘이쿼녹스’를 처음 공개하고 판매에 들어가 판매 실적에 관심이 쏠린다.

해외 브랜드 중 최근 영업을 재개한 아우디는 이번 모터쇼에서 A8, Q5, Q2, TT RS 쿠페 등 양산차 4종과 콘셉트카 3종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아우디 매장에서 A8 양산차 소개를 듣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8일 오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2018 부산 국제모터쇼(BIMOS 2018)’가 공식 개막한 가운데 주요 내빈들이 아우디 매장에서 A8 양산차 소개를 듣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8

수입차 1위 메르세데스-벤츠는 전기차 전용 브랜드 'EQ'의 새로운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BMW는 쿠페형 SUV 뉴 X2와 뉴 X4를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일본 브랜드 중 도요타는 모터쇼에 출품하는 총 8종의 모델을 프리우스, 캠리 하이브리드, 미래형 연료전지차 콘셉트카 FCV 플러스 등 모두 친환경차로 구성할 예정이며 주력 하이브리드(HEV) 모델인 ‘뉴 도요타 아발론 HV’를 국내에 처음 소개한다.

렉서스는 LS 500h, LC 500h, GS 450h F 스포츠, RX 450h, CT 200h, NX 300h,ES 300h 등 가장 많은 종류의 하이브리드 차량을 선보이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