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구혜선도 뽑았다 ‘더 뉴 스파크’
배우 구혜선도 뽑았다 ‘더 뉴 스파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쉐보레 ‘더 뉴 스파크’. (제공: 한국GM)
쉐보레 ‘더 뉴 스파크’. (제공: 한국GM)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한국GM이 쉐보레 ‘더 뉴 스파크’의 모델인 배우 구혜선이 출고 첫날 5일 신형 스파크를 구매했다고 밝혔다.

구혜선은 더 뉴 스파크 광고 촬영 당시 광고 제작에 등장한 차량과 동일한 미스틱 와인색상의 신차를 계약했으며 차량 출고 날인 이날 해당 차량을 인도받았다.

스스로 경차 마니아라고 밝혔던 구혜선은 “운전하기 편하고 실생활에서 소소하게 누릴 수 있는 혜택이 많아 평소에 경차를 좋아했다”며 “이번 광고 촬영을 하면서 더 뉴 스파크가 경차에 대한 편견을 깰 만큼 안전하고 믿음직하다는 것을 객관적인 자료들을 통해 알게 됐고 눈에 띄는 화사한 컬러도 마음에 들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오늘부터 고객 인도에 돌입하며 본격 판매를 개시한 더 뉴 스파크는 쉐보레의 새로운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적용해 더욱 입체적이고 세련된 스타일을 선보인다.

더 뉴 스파크는 시티 브레이킹 시스템과 동급에서는 유일하게 적용되는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과 사각 지대 경고 시스템을 통해 전방위 첨단안전시스템을 제공한다.

한편 스파크는 국토부가 주관하는 한국 신차 안전도 평가(KNCAP)에서 국내 경차로는 유일하게 충돌테스트 최고등급을 포함, 안전도 평가 종합 1등급을 받아 안전성을 입증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