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방송사고, 복면가수 ‘굿걸’ 실명 거론… 이후 상황은?
김성주 방송사고, 복면가수 ‘굿걸’ 실명 거론… 이후 상황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MBC ‘복면가왕’)
(출처: MBC ‘복면가왕’)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방송인 김성주 방송사고가 전파를 탔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복면가수 ‘굿걸’과 '검투사' 공연이 끝나고 김성주가 무대에 올랐다.

무대를 본 유영석이 검투사를 향해 독설을 날렸다.

그러던 중 김성주는 “굿걸이 표를 더 많이 얻겠다”고 말하는 과정에서 ‘굿걸’을 가리키며 어떤 이의 이름을 거론했다. 해당 이름은 삐 처리되어 전파를 탔다.

연예인 판정단들은 "방송에는 삐처리해서 내보내면 된다. 격려의 박수를 보내주자"라며 당황한 김성주를 응원했다.

이후 검투사에게 패배한 굿걸이 가면을 벗었고, LPG 출신 가수 겸 배우 한영임이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