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임대업자 1분기에만 7만명↑… 韓사업자 4명 중 1명
부동산임대업자 1분기에만 7만명↑… 韓사업자 4명 중 1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구 한 아파트단지 부동산중개업소 모습. (출처: 연합뉴스)
송파구 한 아파트단지 부동산중개업소 모습.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올해 1분기 부동산임대업자가 대폭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4일 국세통계 사업자현황에 따르면 올해 1분기 말 기준 사업자 수는 741만 7244명으로 지난해 4분기 말(730만 8536명)보다 10만 8708명 늘었다.

이 중 부동산임대업자는 6만 9천명 늘어 전체 사업자 증가분의 64%를 차지했다.

부동산 임대업자 증가 규모는 전체 14개 업종 중 가장 컸고 서비스업 사업자가 1만 8430명(1.3%) 늘어나 뒤를 이었다. 3위는 전기·가스·수도업(8773명), 4위는 건설업(6095명) 등이었다.

3월 기준으로 전체 사업자에서 차지하는 부동산임대사업자 비중은 2016년 21.7%, 2017년 22.5%로 상승한 데 이어 올해는 23.9%를 기록했다. 사업자 4명 중 1명은 부동산임대업자라는 의미다.

전문가들은 이런 현상에 대해 정부의 부동산임대업 유도정책의 영향으로 지금까지 등록 없이 임대수익을 올렸던 다주택자들이 양성화됐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