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 의제 조율 美협상팀, 통일각서 3차 회담
북미정상회담 의제 조율 美협상팀, 통일각서 3차 회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부터 이날까지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의 실무회담이 열리고 있는 가운데, 미국측 대표단의 성 김 주필리핀 미국대사(왼쪽)와 북한측 대표단의 최선희 외무성 부상. (출처: 연합뉴스)
27일부터 이날까지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의 실무회담이 열리고 있는 가운데, 미국측 대표단의 성 김 주필리핀 미국대사(왼쪽)와 북한측 대표단의 최선희 외무성 부상.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북미 실무협상팀이 2이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3차 회담을 진행했다.

성 김 필리핀 주재 미국대사가 이끄는 미국 측 협상팀은 이날 오전 10시께부터 오후 4시께까지 북측 최선희 외무성 부상 등 대표단과 실무회담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30일 북미 실무협상팀이 2차 접촉을 한 지 사흘만이다. 이날 회담은 김영철 부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회동 결과를 바탕으로 북미 정상회담 의제와 관련해 조율이 이뤄진 것으로 분석된다.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뉴욕에서 가진 회동의 결과도 반영됐을 것이라는 관측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