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선거운동 첫날’ 서울시장 후보 출근길 표심잡기 경쟁 ‘후끈’
‘공식선거운동 첫날’ 서울시장 후보 출근길 표심잡기 경쟁 ‘후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은 잠실역, 안철수는 개봉역서 한표 호소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6.13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인 31일 여야 서울시장 후보들의 출근길 표심잡기 경쟁이 불붙었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후보와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는 이날 자정부터 이어진 새벽 일정에 이어 지하철역 부근 등에서 아침 출근길 인사를 하며 세몰이를 이어갔다.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는 출근길 유세를 하지 않고 오전 10시 30분 서울역광장에서 출정식을 거행할 예정이다. 

이날 청소노동자 방문, 도시교통공사 종합관제센터 방문, 동대문 평화시장 방문, 서울종합방재센터 상황실 방문 등의 새벽 일정을 소화한 박 후보는 송파구 잠실역에서 출정식과 함께 출근길 인사로 아침을 보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가 6.13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3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역 인근에서 출근길 시민과 하이파이브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31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가 6.13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3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역 인근에서 출근길 시민과 하이파이브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31

박 후보는 시민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거나 함께 기념촬영을 하는 등 시민들과 친밀감을 과시하며 한표를 호소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 후보도 박 후보와 함께 출근길 인사로 얼굴을 알렸다.

같은 날 영등포경찰서 중앙지구대 방문, 지하철 2호선 신도림역 방문 등의 일정으로 새벽 유세를 마친 안 후보는 지하철 1호선 개봉역에서 출근길 시민 인사로 낮 유세에 본격 돌입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31일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서울시 구로구 개봉역에서 출근 중인 시민에게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31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31일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서울시 구로구 개봉역에서 출근 중인 시민에게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31

푸른색 남방에 면바지 차림의 가벼운 복장으로 나타난 안 후보는 시민들에게 부지런히 악수를 청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동대문패션거리 두타몰에서 새벽 유세를 한 김 후보는 오전 서울역광장에서 출정식을 열고 대대적인 세몰이에 돌입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