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모지상주의’ 박태준 “‘밤토끼 운영자 구속’ 부산경찰청에 감사”
‘외모지상주의’ 박태준 “‘밤토끼 운영자 구속’ 부산경찰청에 감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박태준 SNS)
(출처: 박태준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웹툰 ‘외모지상주의’를 연재 중인 작가 박태준이 국내 최대 웹툰 불법유통 사이트인 ‘밤토끼’ 운영자를 검거한 부산경찰청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박태준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밤토끼 메인에 만화 올렸습니다. 많이 봐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외부 링크를 첨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태준이 첨부한 외부 링크에 들어가 보면 박토끼를 검거한 부산경찰청에 고마운 마음을 표현한 웹툰이 담겼다.

박태준은 자필을 통해 “웹툰 산업은 미래 한국의 큰 국가경쟁력이 될 수 있다. 글로벌적으로 선점 중인 웹툰산업이 불법 웹툰 사이트로 인하여 침몰하고 있다”면서 “콘텐츠에 대한 선진의식으로 한국웹툰의 펜과 마음을 지켜달라. 불법웹툰 사이트의 검거에 앞장서주신 부산 경찰청분들께 감사를 드린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이날 부산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국내 최대 웹툰 불법유통 사이트인 밤토끼 운영자 A(43)씨를 저작권법 및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