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K “北핵실험장 폐기 행사 외국 취재진 비자 발급받아”
NHK “北핵실험장 폐기 행사 외국 취재진 비자 발급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를 취재할 남측 방북 기자단이 21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에서 중국 베이징으로 떠나기에 앞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를 취재할 남측 방북 기자단이 21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에서 중국 베이징으로 떠나기에 앞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오는 23~25일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행사를 취재할 예정인 미국 등 외국 취재진에 북한 입국 비자가 발급됐다고 NHK가 21일 전했다.

NHK는 “외국 언론 취재진은 이날 중국 베이징 주재 북한대사관에서 비자를 발급받았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NHK에 따르면 이들 언론은 22일 베이징에서 항공편으로 북한을 방문하게 된다.

정부는 이날 풍계리 핵실험장을 취재할 남측 취재진 명단을 판문점 연락사무소를 통해 재차 통지하려 했으나 북한이 응하지 않아 전달이 무산됐다.

이날 베이징으로 떠난 남측 취재진은 베이징 주재 북한대사관에 비자를 발급받아야 방북길에 오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민이 2018-05-21 20:28:08
대한민국은 뺴면 안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