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38주년] 편지 낭독하는 헌틀리 여사
[5.18 38주년] 편지 낭독하는 헌틀리 여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5.18민주화운동의 진실을 해외에 알리기에 나섰던 고(故) 찰스 베츠 헌틀리 목사의 부인인 마사 헌틀리 여사가 18일 오전 광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편지를 낭독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18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5.18민주화운동의 진실을 해외에 알리기에 나섰던 고(故) 찰스 베츠 헌틀리 목사의 부인인 마사 헌틀리 여사가 18일 오전 광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편지를 낭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