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세계 개신교 최대 연합체 행사 참석한다
교황, 세계 개신교 최대 연합체 행사 참석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 (출처: 교황청 홈페이지)
프란치스코 교황. (출처: 교황청 홈페이지)

내달 WCC 설립 70주년 행사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가톨릭교회의 수장 프란치스코 교황이 다음달 21일 개신교 세계교회 연합체인 세계교회협의회(WCC)의 70주년 행사 참석차 스위스 제네바 본부를 방문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WCC는 프란치스코 교황은 에큐메니칼(교회일치) 운동 70주년 행사에 참석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방문 계획은 교황이 WCC의 초청에 응해 성사됐다.

WCC는 1948년 창립됐으며, 올해 ‘에큐메니칼 순례: 함께 하는 걸음, 기도, 노동’이라는 주제로 70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다음 달에는 제네바 본부에서 중앙위원회와 설립기념주간 행사를 개최한다. 교황은 이 주간 WCC를 방문해 트베이트 총무를 비롯한 전 세계 개신교회 대표들을 만날 예정이다. 방문은 하루 일정으로 꾸려진다.

교황의 방문은 지난 1969년 바오로 6세 교황과 1984년 요한 바오로 2세 교황 이후 세 번째다. 그러나 전 세계 개신교회의 대표들로 구성된 중앙위원회 위원들과 만남을 갖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세계 교회의 일치를 추구하는 WCC에는 장로교 감리교 성공회 오순절 루터교 정교회 등 전세계 120개국 348개 교단이 속해 있다. 가톨릭교회는 WCC 신앙과 직제 위원회에서 정식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러나 공식 회원 단체는 아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