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선거] 민주당 양산시 지방선거출마자 ‘원팀’ 합동기자 회견 열어
[6.13선거] 민주당 양산시 지방선거출마자 ‘원팀’ 합동기자 회견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 더불어민주당 지방선거 출마자 16명이 17일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합동 기자 회견을 연 가운데 김일권 양산시장 후보가 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제공: 더불어민주당 양산시당)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17
양산시 더불어민주당 지방선거 출마자 16명이 17일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합동 기자 회견을 연 가운데 김일권 양산시장 후보가 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제공: 더불어민주당 양산시당)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17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양산시 더불어민주당 지방선거 출마자 16명이 17일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합동 기자 회견을 열고 ‘원팀’과 ‘정책 우선 틀린 선거’를 약속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서형수 국회의원(양산을)과 박원현 양산시(갑) 지역위원장이 당내 규합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참석하였고, 강재승(을) 박시현(갑) 사무국장 등이 참석해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당내규합에 힘을 더했다. 또한 더불어민주당 양산시 지방선거 출마자 전원이 참석해 양산 정권교체의 필승 행보를 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기자회견문을 대표 낭독한 김일권 양산시장 후보는 “업무추진비 유용 의혹 압수수색 및 카드깡 의혹은 일당독점 정치 지형 속에서 발생한 비극이다”라고 비판하며 “이런 시정에 대한 불신의 시대를 종식하고 더불어민주당 양산시 출마자들이 모두 하나 된 마음으로 깨끗한 선거, 정책 우선 선거를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하며 합동 기자회견에 대한 취지를 밝혔다.

이들은 합동 기자회견 후 더불어민주당 시장 후보와 시·도의원들이 연대하는 아침 거리 인사 및 합동 유세 등에 대한 실질적인 광폭 연대 행보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로써 더불어민주당 양산시 지방선거 출마자들의 경선 기간에 갈등을 규합하고 모든 당력을 지방선거 승리로 집중하는 행보를 공식화함에 따라 양산시장 후보와 시·도의원 후보를 필두로 하는 첫 지방권력교체를 이룰 수 있을지 유권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