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저소득 중·고 신입생 교복비 20만원 지원
[광주] 북구, 저소득 중·고 신입생 교복비 2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1~내달 22일 신청기간 운영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 북구(구청장 송광운)가 중·고등학교에 진학하는 학생이 있는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교복 구입비를 지원한다.

북구는 오는 21일부터 내달 22일까지 기초수급자 자녀 중 중·고교 신입생 760명을 대상으로 ‘교복구입비 지원 집중 신청기간’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지난 3월과 4월 신규로 수급보장 결정된 세대를 포함에 2월 28일 기준 북구에 거주하는 기초수급자 자녀 중 중·고교 신입생으로 1인당 20만원씩 760명에게 2억 32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접수 완료 후 오는 6월 말까지 지원금을 지급하며 불가피한 사정으로 신청기간 내에 접수를 하지 못한 경우는 수시 접수를 통해 대상자 전원에게 지원되도록 할 예정이다.

송광운 북구청장은 “이번 교복구입비 지원을 통해 중·고교 신입생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