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예원 성범죄 피해 고백에 이소윤도 “같은 피해자”… 그는 누구? 배우지망생
양예원 성범죄 피해 고백에 이소윤도 “같은 피해자”… 그는 누구? 배우지망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유명 유튜버 양예원에 이어 배우 지망생 이소윤도 과거 자신이 당한 성범죄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17일 자신을 양예원의 친한 언니이자 배우 지망생으로 소개한 이소윤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저 역시 같은 방법으로 똑같이 당했고 (양)예원이 덕분에 큰 용기를 내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소윤은 “더 많은 피해자들이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저도 너무너무 무서웠고 부끄러웠고 떨렸습니다. 하지만 숨는 게 답이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저희는 꿈을 져버렸고 정말 어떤 사람도 못 만나겠으며 지금도 너무 무섭고 떨립니다. 저희를 도와주세요.. 연락주시길 바라겠습니다. 이 악몽에서 벗어나게 도와주세요.”라고 호소했다.

이소윤은 “자칫하면 정말 강간당하거나 큰일이 날 것 같은 두려움에 빨리 끝내고 여기서 벗어나자 살아서 돌아가 자라는 생각뿐이었다”고 전했다. 이후 “더 이상 사진을 찍지 않겠다 라고 말하자 그럼 다음 스케줄에 널 찍으러 온다는 사람들 어떻게 할 것이냐 네가 책임질 것이냐 면접 본 날 사인을 한 종이가 종 5회 촬영을 약속하는 종이였다며 꼭 찍어야 한다“고 전했다.

이소윤은 “저희는 집단 성추행, 사기, 음란사진 유포 등 큰 범죄의 피해자입니다.이렇게 sns에 용기 내어 올리는 것은 “ 우리는 피해자입니다. 알아주세요” 가 아닌 좀 더 많은 피해자들과 아픔을 나누고 저희를 이렇게 만든 그 사람들이 꼭 벌받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다“며 피팅모델 성범죄 실체를 폭로했다.

이소윤은 양예원과 마찬가지로 “저희와 같은 방식으로 똑같이 당했다는 거라고 생각이 된다”며 유사 피해자가 많음을 알렸다. 또한 “예원이와 저는 경찰서에 가서 고소를 한상태이지만 저희가 강제로 속아서 당했다는 명확한 증거가 없다”며 현재 진행상황에 대해서도 알렸다.

마지막으로 “저희와 같은 피해자가 있다면 용기를 내어 더 이상 혼자 끙끙 앓지 말고 저희에게 꼭꼭 연락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이글 더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도록 공유해주세요 부탁드립니다”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