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측 “이서원 하차 결정… 대체 배우 재촬영”
‘어바웃타임’ 측 “이서원 하차 결정… 대체 배우 재촬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서원 (출처: 이서원 SNS)
배우 이서원 (출처: 이서원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이서원이 tvN 드라마 ‘어바웃타임’에서 하차한다.

16일 ‘어바웃타임’ 측은 “늦은 저녁 소속사로부터 해당 사실에 대해 통보를 받았고, 내부 논의를 통해 이서원씨의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서원은 현재 tvN 드라마 ‘어바웃타임’ 촬영을 준비 중이었다.

제작진은 “이서원은 극중 여주인공이 출연하는 뮤지컬의 연출자 역할로 출연하며 별도의 서브 스토리를 담당하는 조연 역할로 분량이 절대적으로 크지는 않다. 그러나 드라마에서 다뤄지는 다양한 이야기 중 하나로 그려지기 때문에 스토리 자체를 삭제할 수는 없어 다른 배우로 대체해 재촬영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어바웃타임’은 지난 2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방송 분량을 여유있게 확보했으며 해당 신을 재촬영하더라도 방송 일정에 차질은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서원은 지난달 8일 동료 연예인 A씨를 성추행하고 흉기를 이용해 협박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