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한글 알리는 데 발 벗고 나서
레드벨벳, 한글 알리는 데 발 벗고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상 속에서 열연 중인 걸그룹 레드벨벳. (제공: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영상 속에서 열연 중인 걸그룹 레드벨벳. (제공: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누리-세종학당’ 홍보영상에 재능기부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세종대왕 탄신일인 15일 전 세계에 한국어 교육을 보급하는 세종학당재단(이사장 송향근)이 한국어와 한국문화 통합 정보를 제공하는 온라인 학습 누리집인 ‘누리-세종학당’에 새로운 홍보영상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은 세종학당 홍보대사인 걸그룹 레드벨벳이 직접 출연해 누리-세종학당(http://www.sejonghakdang.org)의 이용방법을 안내한다.

특히 레드벨벳은 세종학당 수강생이 직접 출연해 한국문화를 체험해 보는 ‘함께해요! 한국문화!’ 영상에도 진행자로 참여해 한국문화를 쉽고 재미있게 소개했다. 이 영상은 아리랑TV를 통해 6월까지 전 세계 105개 국가로 송출될 계획이다.

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LearnTeachKorean)에서도 동시에 확인 할 수 있으며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 자막까지 제공돼 세계 젊은 층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재단 이사인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홍보대사인 레드벨벳이 영상제작에 재능기부를 함으로써 한국어를 배우고 있거나 배우고자 하는 많은 해외 한류 팬들에게 큰 관심을 이끌어 낼 것이라 자신한다”고 전했다.

또한 서 교수는 “재단은 앞으로도 한류 스타들과 함께 해외 한국어 학습자들이 보다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는 다양한 한국어 및 한국문화 학습 자료를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레드벨벳은 지난 해 10월 배우 안성기 씨와 함께 세종학당 홍보대사로 위촉된 바 있다. 안성기 씨 역시 세종학당관련 영상에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