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그룹 임직원·가족들 ‘남산 가꾸기’ 활동 펼쳐
대림그룹 임직원·가족들 ‘남산 가꾸기’ 활동 펼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림산업 박성우 부사장(맨앞)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남산 야외식물원 유실수 단지에서 거름주기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공: 대림산업)
대림산업 박성우 부사장(맨앞)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남산 야외식물원 유실수 단지에서 거름주기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공: 대림산업)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대림그룹은 임직원과 직원 가족들이 지난 28일 서울 남산 야외식물원을 찾아 남산 가꾸기 활동을 펼쳤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활동에는 대림산업 건설사업부와 석유화학사업부, 대림코퍼레이션, 대림C&S 임직원과 직원가족 500여명이 참여했다.

대림그룹 임직원과 가족들은 살구나무, 배나무, 복숭아나무 등이 식재되어 있는 유실수 단지에 거름주기 활동을 실시했다. 또한 식물원 곳곳에 고사한 회양목 등을 제거하며 화단 가꾸기 활동도 실시했다. 이후에는 식물원 일대와 남산 둘레길을 함께 걸으며 정화활동을 펼쳤다.

대림그룹은 2005년부터 남산 가꾸기 활동을 펼치기 시작해 14년째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매년 분기마다 한 번씩 총 4회 남산을 찾아 유해 식물 및 잡목 제거, 거름주기 등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