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크 샤갈 특별전’ 예술가 샤갈의 영혼을 들여다보다
‘마르크 샤갈 특별전’ 예술가 샤갈의 영혼을 들여다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마르크 샤갈 특별전-영혼의 정원전’이 개막을 하루 앞둔 27일 오전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 서울 M컨템포러리에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마리아 돌로레스 듀란 우카(Maria Dolores Duran Ucar) 협력 큐레이터가 전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27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마르크 샤갈 특별전-영혼의 정원전’이 개막을 하루 앞둔 27일 오전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 서울 M컨템포러리에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마리아 돌로레스 듀란 우카(Maria Dolores Duran Ucar) 협력 큐레이터가 전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28일부터 오는 8월 18일까지 M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진행되는 전시는 샤갈의 인생과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작품 260여점 4개의 주제로 마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