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기업과 손잡고 경단녀 경력 이어준다
장성군, 기업과 손잡고 경단녀 경력 이어준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5일 장성군 여성친화일촌기업 협약식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장성군)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26
지난 25일 장성군 여성친화일촌기업 협약식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장성군)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26

장성새일센터, 10개 여성친화기업과 ‘일촌협약식’

[천지일보 장성=이미애 기자] 장성군이 경력단절여성을 지원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장성여성새로일하기센터(장성새일센터)는 기업과 손잡고 경력단절 여성이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을 벌인다고 26일 밝혔다.

장성군 관계자는 장성새일센터가 장성 지역 10개 여성친화기업과 25일 ‘일촌 협약식’을 체결하고 출산과 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에게 우선적으로 일자리를 제공하고 여성 친화적 일터를 만들기로 약속했다고 말했다.

‘여성친화일촌기업’은 여성 친화적 기업환경을 조성하고 여성친화경영에 앞장서는 업체로 장성새일센터와 연계해 여성이 일하기 좋은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여성인력을 적극적으로 고용하는 기업이다.

이번 협약에는 장성농협 농촌인력지원센터, 장성향교, 전남장성지역자활센터, ㈜현대푸드시스템, ㈜씨와이, ㈜한사랑에프에스, ㈜포미스, ㈜보만코리아, ㈜서광, ㈜나이스 10개 업체가 참여했다.

이들 업체는 여성 인력을 적극 채용하고 안정적인 고용과 함께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근무 여건을 조성하는 데 힘쓰기로 했다.

박종호 고용투자정책과장은 “협약에 참여한 업체들이 더욱 여성 친화적인 조직 문화와 근로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줄 것이라 믿는다”라며 “장성새일센터도 기업이 필요로 하는 전문 인력을 양성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장성새일센터는 같은 날 군청 아카데미홀에서 여성 취업 활성화와 정보 공유, 취업연계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한 일자리협력망을 함께 운영했다. 일자리협력망은 관계기관, 기업체와 직업교육훈련생의 취업 활성화를 위해 운영하는 협의체다. 일자리협력망은 이날 오피스실무자 교육생의 취업 연계 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현재 장성새일센터는 직업교육훈련으로 오피스실무자 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찾아가는 취업 지원 서비스 및 직업교육훈련, 여성인턴십지원, 사후관리지원사업, 집단상담프로그램 등을 추진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