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로컬푸드 ‘하우스·저온 저장고’ 지원
[광주] 남구, 로컬푸드 ‘하우스·저온 저장고’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농가 대상 27일까지 접수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 남구가 신선한 농산물이 로컬푸드 직매장에 연중 공급될 수 있도록 로컬푸드 시설 하우스 및 저온 저장고 설치 지원사업에 나선다.

20일 남구에 따르면 로컬푸드 시설 하우스 및 저온 저장고 설치 지원은 로컬푸드 직매장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품목의 농산물을 연중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 사업이다. 로컬푸드 직매장에 농산물을 출하 중인 농가에 대해 먼저 지원될 예정이다.

남구는 오는 27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한 뒤 평가를 통해 지원 농가를 선정하며 오는 6월께 보조금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자격은 먼저 시설 하우스의 경우 남구 관내에 주소를 두고 본인 소유의 토지에서 시설 하우스를 설치하고자 하는 농업인 가운데 남구 로컬푸드 직매장에 출하 실적이 있거나 출하를 위해 생산자 교육을 받은 농가다.

사업신청 필지가 본인 소유가 아니거나 농지원부에 미등재된 농가와 지난 2015~2017년 최근 3년간 남구 자체 농림사업에 참여한 농가도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 대상 농가는 3농가 이내다.

저온 저장고 지원 자격 역시 남구 관내에 주소를 두고 본인 소유의 토지에서 저온 저장고를 설치하고자 하는 농업인 중 남구 로컬푸드 직매장에 출하 실적이 있거나 출하 생산자 교육을 이수한 농가다.

심사는 영농 규모 및 출하실적, 시설 하우스 보유 규모, 경작면적 대비 원예작물 재배 비중 등을 고려해 이뤄지며, 지원 대상 농가는 2농가 이내다.

동점일 경우에는 남구 로컬푸드 직매장에 출하 실적이 있는 농가가 먼저 선발되며 그 뒤로는 소규모 영세 농가에 우선권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