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음식물자원화 시설 화재… 2시간 만에 진화
안동 음식물자원화 시설 화재… 2시간 만에 진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뉴시스】 17일 오전 11시 22분께 경북 안동시 풍산읍 마애리 음식물자원화시설에서 불이 났다. 소방대원들이 물을 뿌리며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안동=뉴시스】 17일 오전 11시 22분께 경북 안동시 풍산읍 마애리 음식물자원화시설에서 불이 났다. 소방대원들이 물을 뿌리며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17일 오전 11시 20분쯤 경북 안동시 풍산읍 마애리 음식물자원화시설에서 불이 나 2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날 발생한 연기는 음식물자원화시설에서 음식물에서 나는 냄새를 없앨 때 사용하는 숯이 타면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 발생 직전 시설 주변에서 용접을 하고 있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화재 당시 현장에 많은 연기가 발생해 안동시가 ‘가스 유의’라는 재난문자를 인근 주민들에게 보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