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당일여행 가능한 섬 ‘장봉도 벚꽃축제’ 열어
[인천] 옹진군, 당일여행 가능한 섬 ‘장봉도 벚꽃축제’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다 풍광과 만개한 벚꽃의 향연장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시 옹진군이 오는 21일 장봉도에서 ‘2018년 제9회 장봉도 벚꽃축제’를 연다.

이날 열린 벚꽃축제에서는 오전 11시 행사장을 출발, 옹암해변→말문고개(왕복 4㎞)의 벚꽃길을 걸으며 바다의 풍광과 만개한 벚꽃의 향연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다.

장봉도는 수도권에서 1시간 이내의 거리에 있어 당일여행이 가능한 섬으로, 고운 백사장을 자랑하는 옹암해변과 한들해변, 진촌해변이 펼쳐져 있다. 바다의 경관을 보며 도보여행을 할 수 있는 등산코스도 정비됐다.

군에 따르면 장봉도 벚꽃축제와 함께 오는 21~22일 양일간 과학 커뮤니케이터 14인(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창의재단 위촉)의 길거리 과학 공연도 예정돼 있어 이번 축제를 더욱 풍요롭게 해줄 것으로 내다본다.

이와 더불어 옹진군 보건소에서는 참가자들에게 올바른 워킹법을 알려주고, 건강 체험관(심뇌혈관 예방 등 10종)도 운영할 계획이다.

박진한 북도면장은 “대표적인 지역축제로 자리 잡고 있는 ‘장봉도 벚꽃축제’에 많이 참여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전했다.

참가 신청은 행사 당일 현장에서 접수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단 우천 시 행사는 취소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옹진군 북도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