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바람 불어 별이 흔들릴 때’ 괴로워하는 정찬훈
연극 ‘바람 불어 별이 흔들릴 때’ 괴로워하는 정찬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지승연 기자]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연극 ‘바람 불어 별이 흔들릴 때’ 프레스콜이 진행된 가운데 ‘남편’ 역을 맡은 배우 정찬훈이 하반신 마비로 괴로워하는 연기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17

[천지일보=지승연 기자]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연극 ‘바람 불어 별이 흔들릴 때’ 프레스콜이 진행된 가운데 ‘남편’ 역을 맡은 배우 정찬훈이 하반신 마비로 괴로워하는 연기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