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3세 갑질 처벌 촉구하는 박창진 전 사무장
대한항공 3세 갑질 처벌 촉구하는 박창진 전 사무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땅콩회항’ 사건으로 공황장애 등을 호소한 박창진 전 대한항공 사무장(왼쪽)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대한항공 3세 갑질 비행(非行) 처벌 촉구 정의당 심상정-전국공공운수노조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17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땅콩회항’ 사건으로 공황장애 등을 호소한 박창진 전 대한항공 사무장(왼쪽)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대한항공 3세 갑질 비행(非行) 처벌 촉구 정의당 심상정-전국공공운수노조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민이 2018-04-17 18:19:47
후진국형 경영마인드로군요 선진국으로 갑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