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최대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같은당 예비후보 고발취하
[안양] 최대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같은당 예비후보 고발취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안양=정인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최대호 안양시장 예비후보가 같은 당 경선 경쟁자인 이정국 예비후보에 대한 고발을 취하했다고 16일 밝혔다.

최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달 13일 평촌 버스터미널 부지 낙찰과 관련한 가짜뉴스, 허위사실 유포 등을 뿌리 뽑기 위해 이 예비후보를 검찰에 고발했으나 후보자 간 과열경선으로 비칠 우려가 있어 대승적인 차원에서 고발을 취하했다고 밝혔다.

이어서 6·13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그동안의 갈등을 털어내고 당과 후보자가 화합하는 “원팀으로 함께 뛰자”고 제안했다.

이 예비후보는 LH가 공매한 평촌 버스터미널 부지를 낙찰받은 법인에 최 예비후보가 연관돼 있다며 부동산 투기 의혹을 제기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