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종욱, 희귀성 난치병 ‘후종인대 골화증’ 투병… “전신마취 수술만 5번째” 어떤 질병?
간종욱, 희귀성 난치병 ‘후종인대 골화증’ 투병… “전신마취 수술만 5번째” 어떤 질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종욱 (출처: 간종욱 인스타그램)
간종욱 (출처: 간종욱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간종욱이 희귀성 난치병으로 투병 중임을 밝혔다.

간종욱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시 입장… 재수술 두려움 그러나 이겨내야지 인생이 드라마네. 전신마취 수술만 5번째네…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간종욱은 “제발 마지막이길. 여보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기다려 아들, 딸. 아빠 이겨낼게” 등의 해시태그를 덧붙여 안타까움을 안겼다.

간종욱은 앞서 “2011년 이후 척추 수술을 3번 받고 그게 제 인생에 가장 큰 고비인 줄 알았는데 올해 갑자기 찾아온 희귀성 난치병인 후종인대골화증이 생겼다”라고 투병 중임을 밝혔다.

‘후종인대 골화증’은 후종 인대가 뼈처럼 단단하게 굳어지며 두꺼워지는 변화를 일으켜 척추관을 지나는 신경을 압박함으로써 신경장애 (척추신경근증 혹은 척수증)가 나타나는 질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