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장관, 카자흐·우즈벡 방문 출국… 한반도 정세 논의
강경화 외교장관, 카자흐·우즈벡 방문 출국… 한반도 정세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하기 위해 16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강 장관은 17일 아스타나에서 한·카자흐 외교장관회담, 18일 타슈켄트에서 한·우즈벡 외교장관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출처: 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하기 위해 16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강 장관은 17일 아스타나에서 한·카자흐 외교장관회담, 18일 타슈켄트에서 한·우즈벡 외교장관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위해 16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 장관은 17일(현지시간) 아스타나에서 한·카자흐 외교장관회담, 18일 타슈켄트에서 한·우즈벡 외교장관회담, 16일 알마티에서 ‘고려인 동포 간담회’ 등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강 장관은 이번 외교장관 회담을 통해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의 양자 관계 강화 방안, 국제무대에서의 협력 증진 방안 등을 논의하고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이 예정된 한반도 정세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