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병철 회장 생로병사 질문-24] 마지막 질문 “지구의 종말은 오는가?”
[삼성 이병철 회장 생로병사 질문-24] 마지막 질문 “지구의 종말은 오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삼성 창업주 故 이병철 회장의 24가지 생로병사 질문에 답하다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인간은 죽음 앞에 나약하다. 지난 1월 9일로 병석에서만 벌써 4번째 생일을 맞은 삼성 이건희 회장도, 그의 아버지 삼성 창업주 고(故) 이병철 회장도 마찬가지다. 이병철 회장은 1987년 타계 한 달 전 ‘생로병사(生老病死)’와 하나님(신)의 존재에 관한 24가지 질문을 천주교 故 박희봉 신부에게 던졌다. 그러나 답변은 듣지 못했다. 서울 삼성병원에 의식을 잃고 누워 있는 이건희 회장도 어쩌면 아버지와 같은 궁금증을 갖고 있는지 모른다. 이건희 회장의 사망설이 반복되면서 빈부귀천을 떠나 모든 인간이 가장 궁금해 했을 법한 고 이병철 회장의 종교질문 24가지도 다시 주목받고 있다. 2016년부터 한기총-신천지 교리비교 영상을 공개해 ‘가장 성경적 답변’이라는 평가를 받은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답변과 과학적 근거로 답을 했다는 천주교 광주대교구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전 회장 김왕기 전남대 명예교수의 답변을 통해 재조명한다.

24. 지구의 종말은 오는가?

이만희 총회장

 

지구촌에 종말 오지 않는다

지구촌에 종말은 오지 않는다. 시대적 종말은 온다. 창세기 1장에는 천지 창조가 있고, 신약 계시록 21장에는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지고 새 하늘과 새 땅이 창조된다고 하였고, 이 곳에 천국과 하나님이 오심으로 고통과 사망이 없다고 기록되었다. 이는 무엇을 말하는 것인가? 세인하지(世人何知)리요?

이를 문자대로 보기 때문에 지구촌의 종말 또는 3차대전을 말하고 있으나 그것이 아니다. 아담의 세계가 부패했을 때 하나님께서는 아담의 9대 손 노아를 찾아가 새로운 세계를 세웠고, 노아의 세계가 부패했을 때 노아의 10대 손 아브라함에게 찾아가 약속하셨고, 4백 년 만에 모세를 세워 노아의 세계를 끝내셨으며, 아브라함의 자손 이스라엘이 부패할 때 하나님께서 예수님에게 찾아가셔서 육적 이스라엘과 율법을 끝내신 것이다(마 11:13, 눅 16:16).

초림 예수님의 도(道)가 예수님 재림 때 부패함으로 인해 끝나고, 다시 하나님의 새 나라를 창조하는 것을 가리켜 ‘새 하늘 새 땅’이라고 한 것이다. 그러나 지구촌이 없어지는 것이 아니며, 지구촌 사람이 없어지는 것이 아니다. 그럼 무엇인가?

초림의 예수님은 육적인 씨를 뿌리신 것이 아니며, 영적 하나님의 씨인 말씀을(눅 8:11) 세상에 뿌리셨다. 재림 때는 뿌린 씨의 열매를 모아 하나님의 새 나라와 백성을 창조하니, 이것이 새 하늘 새 땅이다. 이 이전 교회와 목자와 교인이 끝나는 것을 두고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진다고 말한 것이다. 지구촌이 없어지는 것이 아니다. 종교적 선천(先天)이 끝나고, 종교적 후천(後天) 세계가 창조되는 것을 말한다. 종교 세계에서는 경서가 아닌, 세상 어떤 이치의 말도 인정할 수 없다.

종교를 말하는 사람은 사람의 생각이 아닌 성령의 약속으로 말해야 한다. 이병철 씨가 말한 모든 것은 육적인 판단에서 본 오해였다. 종교적인 하늘 차원에서 볼 때, 그는 세상적 판단으로 말한 것으로 생각된다.

필자인 나는 먹고 썩지 않는 양식 곧 영원한 생명의 양식을 가져왔다. 원하는 자에겐 값 없이 주리라!

성경에는 이병철 씨가 질문한 것 이외에도 성도가 꼭 알아야만 구원받게 되는 내용이 많다. 나는 그 계시를 알려 주고 싶다.

 

김왕기 명예교수

 

우주 종말 필연적… 시기 몰라

중세유럽의 천문학자요 예언가로 알려진 노스트라무스는 지구의 종말을 1999년 12월 31일로 예언했지만 멸망하지 않고 지나갔다. 그리고 고대 마야 문명에서 예언되던 지구 종말은 2012년 12월 21일인데, 그 이후의 날짜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전해지고 있다.

또한 지구종말을 일으키는 지구온난화, 석유고갈, 외계인 침략, 지구와 소행성의 풍돌, 초강력 태양폭발, 초대형 화산폭발, 자기장역전, 세계3차대전에 의한 핵전쟁, 2013년 지구멸망, 2037년 지구멸망 등등 가지각색의 설들이 난무하고 있지만 확실한 신빙성은 없다. 그러나 어떻든 지구뿐만 아니라 우주의 종말은 필연적이다. 그렇지만 그 시기는 정확히 예단할 수 없다.

여기서는 일반적인 상식 수준의 과학적 견지에서 언급하고자 한다. 자연은 대폭발(big bang)로부터 시작되었다는 빅뱅이론이 상식으로 되어 있는데, 시작이 있으면 끝(종말)이 있게 마련이며, 그 종말은 대격돌(big crunch)의 특이성으로 끝나게 된다는 이론이 알려져 있다. 따라서 자연은 반드시 시작과 변화와 끝이 있게 된다. 모든 생물은 태어나고 늙고 죽는다. 또한 지구뿐만 아니라 별들도 다른 모든 것들처럼 태어나고 변하고 죽는다. 태양도 영원히 무한정 발광·발열하는 존재일 수 없다. 요컨대 자연은 유한성인 것이다.

그런데 자연과 시공(시간과 공간)은 우주의 개벽인 대폭발에서 비롯된 것이므로 빅뱅(대폭발)의 원인인 하느님은 자연과 시간과 공간을 초월한 분이시기에 영원(시작도 끝도 없는 무시무종)하시고 부량하시며, 순수 현실적인 존재 자체(자존자=사공과 인과율을 초월하여 스스로 존재한 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예빈임 2018-04-09 14:08:20
시대적인 종말이라는 의미 놀랍습니다...

천지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이 왜 멸망을 시키시나..하고 늘 궁금했습니다..

유빈이 2018-04-09 14:06:51
왜 교리마다 성경의 해석들이 다를까요.. 하나님은 한분이고 성경도 한권인데...
답답해요.. 하나님을 제대로 알고 신앙하고싶어요..

탁구야 2018-04-09 14:05:34
종말은 3차대전이 아니군요... 그럼 거짓말이였던거네요

최환희 2018-04-06 09:53:59
색다른 종말에 대한 해석이네요 일리가 맞아요

이진희 2018-04-05 10:35:36
종말은 오지 않는것이군요.. 왜 기독교인들은 전쟁이다.. 핵폭팔이다.. 너무 무섭게만 말해놨어요...
왜 그런것일까요....
사랑의 하나님이신데.. 왜 지구폭팔을 하시나 전 그게 항상 궁금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