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와 정의’, 오늘 공동교섭단체 등록… 4당체제 완료
‘평화와 정의’, 오늘 공동교섭단체 등록… 4당체제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민주평화당-정의당 의원들이 공동교섭단체 ‘평화와 정의의 의원 모임(평화와 정의)’ 합의식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진행된 가운데 합의문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평화당 이용주 원내수석부대표, 장병완 원내대표,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 윤소하 원내수석부대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1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민주평화당-정의당 의원들이 공동교섭단체 ‘평화와 정의의 의원 모임(평화와 정의)’ 합의식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진행된 가운데 합의문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평화당 이용주 원내수석부대표, 장병완 원내대표,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 윤소하 원내수석부대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4.1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민주평화당과 정의당은 2일 공동교섭단체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평화와 정의)’을 국회에 정식으로 등록한다.

양당은 이날 오전 국회 사무처에 네 번째 교섭단체 등록 공문을 제출하고 양당 원내대표들은 정세균 국회의장을 찾아 공동교섭단체 구성으로서의 출발을 알린다.

평화와 정의의 첫 원내대표를 맡은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는 이날 정 의장 주재로 열리는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 참석한다.

또 양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상견례를 갖고 본격적인 원내 전략을 논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