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패럴림픽 폐회식] 화보로 만나는 폐막 공연… ‘굿바이 평창’
[평창패럴림픽 폐회식] 화보로 만나는 폐막 공연… ‘굿바이 평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폐회식의 시작을 알리는 폭죽이 터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폐회식의 시작을 알리는 폭죽이 터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전 세계인에게 감동과 환희, 열정을 전했던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대회가 18일 폐회식을 끝으로 화려한 막을 내렸다.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폐회식이 열린 강원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공연과 행사 순간순간의 감동을 사진으로 모았다.

열정의 무대였던 지난 10일간의 평창. 평창 동계패럴림픽 마스코트인 반다비들이 관객들과 하나 돼 폐막식을 시작했다. 영상에 맞춰 반다비들이 뛰며 관중과 함께 숫자를 카운트했다.

평창패럴림픽 6개 종목 대표선수 6인이 태극기를 들고 입장했다. 이어 국기게양수가 태극기를 게양했고 영월동강합창단이 애국가를 불렀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태극기가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태극기가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문화공연 시작은 ‘아라리요’였다. 김창완 밴드가 12현 기타로 아리랑을 연주했고, 안은경의 태평소와 철현금, 장애인 타악 앙상블팀인 한빛예술단 등 국악기 협연이 펼쳐졌다. 이후 이춘희 명창이 합류해 ‘본조 아리랑’을 불렀고 이어진 ‘난장’ 공연에서는 아리랑을 록 버전으로 전환해 맬북 80명이 북을 치며 흥겨운 무대를 선보였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라리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참가국기 입장에서는 10일간 평창패럴림픽에 출전한 나라의 기수단이 스타디움 무대 위로 올라왔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총 49개 참가국 기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총 49개 참가국 기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감동의 순간은 1988년 제정돼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한 ‘황연대 성취상’ 시상식으로 이어졌다. 황연대 박사는 한국인 최초의 장애인 여의사로 평생을 한국장애인 재활운동에 헌신한 인물이다.

시상식과 더불어 이어진 ‘황연대 성취상 30주년 기념 감사패 증정식’에선 역대 황연대 성취상 수상자 중 6명이 나와 황 박사에게 직접 감사패를 증정하며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그 순간 관중석에서 환호와 박수가 터져 나왔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황연대 여사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역대 수상자로부터 메달과 감사패를 받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황연대 여사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역대 수상자로부터 메달과 감사패를 받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라는 주제의 문화공연에선 청각장애 무용수 고아라의 춤사위가 펼쳐졌다. 이어 다름과 차이를 인정하며 공존의 세상을 향한 시각장애 피아니스트 김예지, 카운터테너 이희상, 60여명의 무용수가 30명의 현악기 연주자와 함께 무대 위에서 조화를 이루며 열정 넘치는 공연을 선보였다.

무용수 고아라는 거대한 플라워드레스를 입고 무대 중앙에서 상승해 꽃이 피어나는 모습을 연출했다. 이어 패럴림픽 6개 종목 상징물에 꽃이 피고 불이 켜지면서 드레스에는 꽃들이 만발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청각장애 발레리나 고아라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청각장애 발레리나 고아라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청각장애 발레리나 고아라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청각장애 발레리나 고아라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우리가 세상을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2022베이징올림픽의 문화공연을 미리 엿볼 수 있는 중국의 공연도 있었다. 차기 개최지인 중국의 청각 장애 소녀 이매이와 16명의 무용수가 공연을 펼쳤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차기 개최지인 중국의 청각장애 소녀 이매이와 16명의 무용수가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차기 개최지인 중국의 청각장애 소녀 이매이와 16명의 무용수가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차기 개최지 국기게양식에선 천지닝 베이징 시장이 대회기를 이양 받아 흔들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천지닝 베이징 시장이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대회기를 이양 받아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천지닝 베이징 시장이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대회기를 이양 받아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석창우 화백이 그리는 ‘하나된 열정’을 담은 영상이 시작되고, 외손대금연주자와 소리꾼의 구음이 울려 퍼지며 천천히 성화가 소화됐다. 성화 불꽃이 투영된 무대에서 무용수는 정회(情懷)를 담은 도살풀이춤을 췄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성화가 소화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성화가 소화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폐회식의 피날레는 ‘행복, 피어나다’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에일리와 배회관밴드의 공연에 이어 폐회식 모든 출연진이 무대로 나와 폭죽과 함께 피날레를 장식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공연 출연진과 관객들이 폭죽과 함께 피날레를 즐기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공연 출연진과 관객들이 폭죽과 함께 피날레를 즐기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공연 출연진과 관객들이 폭죽과 함께 피날레를 즐기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공연 출연진과 관객들이 폭죽과 함께 피날레를 즐기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관객들이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폐막일인 18일 밤 관객들이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8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18-03-18 23:36:01
TV로 몇번 못봤는데...벌써 끝났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