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패럴림픽] 한국컬링대표팀, 중국 꺾고 1위로 준결승 진출… “오벤저스, 금빛스톤 가즈아”
[평창패럴림픽] 한국컬링대표팀, 중국 꺾고 1위로 준결승 진출… “오벤저스, 금빛스톤 가즈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휠체어 컬링 예선 11차전 대한민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7대 6으로 승리한 한국 선수들이 손을 들어 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15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휠체어 컬링 예선 11차전 대한민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7대 6으로 승리한 한국 선수들이 손을 들어 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오벤저스’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이 중국을 꺾고 예선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세계랭킹 7위)은 15일 오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휠체어컬링 예선 최종전 중국(세계랭킹 2위)과의 대결에서 7-6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대회 초반 미국을 시작으로 러시아 출신의 패럴림픽 중립선수단(NPA), 슬로바키아, 캐나다를 차례대로 꺾고 4연승을 질주했다. 독일에 3-4 석패했으나, 핀란드와 스위스를 제압하며 6승째를 신고했다. 14일 노르웨이에 패한 뒤 스웨덴을 물리치며 7승 기록, 15일 오전 영국을 꺾고 4강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한국은 이날 최종전 중국과의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며 총 11차례의 예선 경기에서 9승 2패를 기록, 예선 1위로 준결승(4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캐나다도 한국과 같은 9승 2패지만 ‘승자승 원칙’에 따라 예선에서 캐나다를 제압한 한국이 더 높은 순위에 올랐다.

한국은 1엔드에 2점 선취점을 얻어 기선을 제압했다. 중국이 2엔드에 1점을 얻으면서 추격에 나섰지만 한국이 곧바로 3엔드에 1점을 추가해 격차를 벌렸다.

중국은 4엔드에 대반격에 나섰다. 4엔드 막판 더블 테이크아웃 이후 4점을 획득하며 5-3 역전에 성공한 것이다.

하지만 한국은 흔들리지 않고, 5엔드에 1점, 6엔드에 2점을 추가하며 재역전을 만들어냈다.

이후 중국이 7엔드에 다시 1점을 얻어 경기는 동점 상황이 됐지만 마지막 엔드 대표팀은 1점을 획득하며 예선 1위를 확정했다.

4강은 예선 최종 순위에 따라 크로스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한국은 16일 오후 3시 35분부터 4위를 차지하는 팀과 결승 진출을 다툰다. 백종철 감독은 “어떤 팀을 만나든 문제되지 않는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대표님은 2010 밴쿠버패럴림픽 은메달 기적을 넘어 금빛 스톤 던지기에 나선다.

한편,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은 5명의 성이 전부 달라 오성(五姓)에 어벤저스를 합친 ‘오벤저스’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오벤저스는 스킵 서순석(47), 리드 방민자(56), 세컨드 차재관(46), 서드 정승원(60)·이동하(45)로 이뤄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하연 2018-03-16 00:42:17
청소할 때마다 컬링이 생각난다는 ㅋ 전혀 관심없던 컬링 이젠 생활화. 패럴림픽 컬링 파이팅^^

문태규 2018-03-15 20:45:21
태권도처럼 컬링이 대한민국의 랜드마크가 될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