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2018 한국테마관광 페스티벌’ 개최
관광공사, ‘2018 한국테마관광 페스티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5월 조선호텔에서 개최된 2017 테마관광 트래블마트 행사장 전경 (제공: 한국관광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5
지난해 5월 조선호텔에서 개최된 2017 테마관광 트래블마트 행사장 전경 (제공: 한국관광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5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관광공사가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해외 여행업자 및 언론인 90명이 참가하는 ‘2018 한국테마관광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통시장, 공연, 이벤트 등 7개 한국 테마관광 해외 상품화와 홍보를 위해 마련됐다.

일본을 비롯해 중국, 대만 등 방한 주력시장 및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성장시장 6개국에서 90여명의 여행업자와 언론인이 한국을 찾을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서울과 수원, 전주, 단양, 광주 등 전국을 방문해 한국의 대표적 테마관광 콘텐츠를 체험하고 자국에서의 관광 상품화를 모색할 예정이다.

전주남부시장, 광주 1913송정역시장 등 지방 전통시장과 대학로 공연, 단양 패러글라이딩 등 문화‧스포츠 콘텐츠 뿐 아니라, 수원 전통주 갤러리, 서울 설화수 플래그샵 등 이색적인 테마 상품들도 체험한다.

오는 20일에는 서울 신라호텔에서는 이번 행사의 메인 이벤트가 기다리고 있다.

이날 행사엔 해외 여행업자 및 언론인 외, 테마관광 연관 국내 공연사, 관광시설, 기획사, 여행사 등 국내 37개 기관 80여명도 함께 참가한다.

국내 기관들은 해외 여행업자 등을 대상으로 홍보 설명회, 1:1 비즈니스 상담회, 전시체험 홍보관 운영 및 특별 공연 등 다채로운 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광주광역시, 전라북도, 전라남도 3개 광역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2018 전라도 방문의 해’ 홍보설명회도 열린다.

정진수 한국관광공사 테마상품팀장은 “테마관광 콘텐츠 홍보를 위해 지난달 7인조 인기 아이돌그룹 ‘비투비(BTOB)’를 홍보대사로 임명하고 ‘7인 7색 한국여행’을 주제로 한 자료집 배포 등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전라도 등 지역 테마관광상품 개발 촉진과 함께 질적 성장 기반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