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노타이 근무제’ 실시
DGB대구은행 ‘노타이 근무제’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 ‘2018 노타이 근무제’ (제공: DGB대구은행)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4
DGB대구은행 ‘2018 노타이 근무제’ (제공: DGB대구은행)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4

본부부서 전일, 지점 금요일 노타이 근무

재충전 장려 ‘스마트 휴테크’ 정책 확산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DGB대구은행이 업무 효율성 향상과 유연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임직원 ‘노타이 근무제’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DGB대구은행 노타이 근무제는 오는 15일부터 본부부서 직원은 평일에 지점 직원은 금요일에 실시될 예정이다.

아울러 고객 접점이 없는 본부부서는 상시 노타이 근무에 들어가며 고객을 대면하는 지점은 금요일 하루 시범적으로 노타이 근무를 할 예정이다.

본부 부서의 경우 경직된 조직문화를 타파해 탈권위 분위기를 조성하고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금요일 하루는 편안한 캐쥬얼 복장을 허용하는 ‘캐쥬얼 프라이데이’를 지난 2006년부터 해오고 있다.

신바람 나는 기업문화 조성을 위한 정책은 근무 복장 유연화 외에도 충분한 휴식을 통한 재충전을 장려하는 ‘2018 스마트 휴테크’ 정책이 있다.

특별 휴가 및 연차 휴가 8일을 의무사용하는 직원에게는 특별휴가비와 유급휴가 1일을 추가 지원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지원하고 있으며 매주 수요일 ‘가정의 날’에는 저녁있는 삶을 위한 PC오프제 등을 하고 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임원이 솔선수범해 노타이를 장려하는 등 유연한 근무분위기를 조성하고 편안한 복장으로 업무 효율을 향상하기 위해 노타이 근무를 하게 됐다”며 “현장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다양한 건의사항을 수렴해 유연성 있게 현업에 적용해 조직문화개선 도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