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수영구 보건소 ‘도시철도 건강나눔터’ 운영
[부산] 수영구 보건소 ‘도시철도 건강나눔터’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수영구가 매월 2회(둘째·넷째주 목요일) 도시철도 수영역에서 지역주민과 도시철도 이용객을 대상으로 건강 나눔터를 운영하고 있다. (제공: 부산 수영구청)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4
부산 수영구가 매월 2회(둘째·넷째주 목요일) 도시철도 수영역에서 지역주민과 도시철도 이용객을 대상으로 건강 나눔터를 운영하고 있다. (제공: 부산 수영구청)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14

찾아가는 건강서비스 제공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부산 수영구(구청장 박현욱)가 매월 2회(둘째·넷째 주 목요일) 도시철도 수영역에서 지역주민과 도시철도 이용객을 대상으로 건강 나눔터를 운영한다.

행사에는 수영구보건소의 분야별 전문인력이 직접 찾아가 혈압 및 혈당 측정, 체성분 측정, 영양 상담, 구강 건강 상담, 이동금연클리닉, 치매 선별검사, 스트레스 및 우울증 검사, 감염병 예방 홍보 등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건강서비스를 제공한다.

매년 3월~11월 진행되는 이 행사는 구민의 건강생활실천 참여 유도 및 건강증진 기여로 구민의 적극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매월 둘째 주 목요일은 부산센터병원이 의료지원을 하며 연중 지역행사 시에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남부지사가 함께 참여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과 함께하는 건강관리의 장을 적극적으로 운영하여 지역주민의 건강 수준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