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패럴림픽 개회식 화보] ‘용기·투지·감동·평등’ 동계축제 개막… 조수미·소향·클론 응원
[평창패럴림픽 개회식 화보] ‘용기·투지·감동·평등’ 동계축제 개막… 조수미·소향·클론 응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성화가 점화되자 화려한 불꽃이 터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성화가 점화되자 화려한 불꽃이 터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동계 장애인 올림픽) 개회식이 9일 저녁 8시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개최됐다.

개막식에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임을 알리는 사람 중심의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졌다. 공연은 ‘열정이 우리를 움직이게 한다(Passion Moves Us)’를 주제로 ‘열정’ ‘움직임’ 등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타악 퍼포먼스 ‘울림’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타악 퍼포먼스 ‘울림’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이음’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이음’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이음’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이음’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북 공연

이날 개막식에서는 다양한 북 공연이 펼쳐졌다. 승전고·무고·고 등 강렬하고 열정적인 북소리는 개회식에 참석한 전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땅을 정화해 대회가 무사히 잘 이뤄지길 기원하는 내용이 담긴 춤사위도 이어졌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시각장애인 이소정양이 ‘가능한 꿈들’을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시각장애인 이소정양이 ‘가능한 꿈들’을 주제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패럴림피안들의 ‘꿈의 파라보트’

공연에서는 평창의 아이들과 패럴림피안들은 꿈을 상징하는 ‘파라보트’를 완성했다. 파라보트는 ‘평등한’ ‘옆에’ 등의 뜻을 담고 있다.

시각장애인인 이소정양은 노래 ‘내 마음 속 반작이는’을 공연장에 있는 아이들이 함께 불렀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정이 우리를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정이 우리를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정이 우리를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정이 우리를 움직이게 한다’를 주제로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서로를 연결하는 ‘링

잠시 후 ‘열정’을 주제로 한 링이 공연장 안으로 들어왔다. 퍼포머들은 서로를 연결하는 모양을 형상화했다. 이는 스포츠를 통한 사람 간의 연결과 혼자가 아닌 함께 나아간다는 뜻을 의미한다. 장애인과 일반인 모두가 스포츠로 하나될 수 있기에 이를 생활화해야한다는 메시지가 담겼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각국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각국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입장하며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입장하며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북한 선수단이 입장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북한 선수단이 입장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선수단 입장… 남북 각각 따로

선수단 입장은 한국 자음 순서에 따라 진행됐다. 개최국인 우리나라는 마지막 순서인 49번째로 입장했다. 우리 대표선수단은 동계패럴림픽 사상 첫 금메달에 도전하는 신의현 선수가 기수를 맡았다. 한국은 이번 안방 대회에 6개 전 종목에 역대 가장 많은 36명을 내보냈다.

북한 선수단은 인공기를 들고 34번째로 입장했다. 북한은 이번 평창패럴림픽이 사상 첫 출전 대회다. 북한은 국제패럴림픽위원회(IOC)로부터 와일드카드(특별출전권)를 받아 노르딕스키의 마유철과 김정현 등 2명의 선수를 파견했다.

성사 여부를 놓고 관심이 컸던 남북 공동입장은 결국 이뤄지지 못했다. 조율 과정에서 독도 표시 문제를 놓고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북한은 독도 표기를 주장했고, 한국은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가 규정한 ‘정치적 표현 금지’ 등을 이유로 독도가 없는 한반도기를 변경할 수 없다고 맞섰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선수, 코치, 심판 대표가 선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선수, 코치, 심판 대표가 선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패럴림픽을 개회합니다”

이희범 평창조직위원장과 앤드루 파슨스 국제패러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축사를 마친 뒤 문재인 대통령이 개회를 공식 선언했다. 이후 대회기 게양과 선수·심판·코치의 대표 선서가 이뤄졌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화려한 휠체어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화려한 휠체어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문 라이트’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문 라이트’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공존의 구

이어 퍼포머들은 거대한 사람의 형상을 만들었다. 잠시 후 열정의 의미가 구체화되는 모양을 만들었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구별이 없는 ‘공존’의 공간을 만들어 세계인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한민수 선수가 성화를 점화하기 위해 ‘도전의 언덕’을 오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이 열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한민수 선수가 성화를 점화하기 위해 ‘도전의 언덕’을 오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한민수 선수가 성화를 점화하기 위해 ‘도전의 언덕’을 오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일인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한민수 선수가 성화를 점화하기 위해 ‘도전의 언덕’을 오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휠체어컬링 대표팀 서준석 선수가 김은정 선수와 함께 달 항아리 모양의 성화에 점화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휠체어컬링 대표팀 서준석 선수가 김은정 선수와 함께 달 항아리 모양의 성화에 점화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성화를 점화한 휠체어컬링 대표팀 서준석 선수와 김은정 선수가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천지일보 평창=박완희 기자]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성화를 점화한 휠체어컬링 대표팀 서준석 선수와 김은정 선수가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9

◆달항아리 성화대에 다시 점화된 성화

개회식 하이라이트인 성화 장면은 이번 행사의 ‘와우 포인트(감탄을 자아내는 장면)’가 됐다. 하이라이트인 성화는 지난 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다시 한 번 달항아리 모양의 성화대에 점화됐다. 지난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광장에서 8개의 불꽃이 합화돼 8일 동안 2018㎞의 여정을 마치고 평창에 안착했다.

(평창=연합뉴스)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소프라노 조수미가 패럴림픽 주제가를 부르고 있다. 2018.3.9
(평창=연합뉴스)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소프라노 조수미가 패럴림픽 주제가를 부르고 있다. 2018.3.9
(평창=연합뉴스)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가수 소향이 패럴림픽 주제가를 부르고 있다. 2018.3.9
(평창=연합뉴스)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가수 소향이 패럴림픽 주제가를 부르고 있다. 2018.3.9

◆ “평창, 이곳에 하나로”

소프라노 조수미가 가수 소향과 함께 2002 FIFA 월드컵 당시 응원곡 ‘챔피온(Champions)’의 연장 선상에서 평창 동계패럴림픽을 위해 특별히 작곡한 평창 동계 패럴림픽 주제가 ‘(평창, 이곳에 하나로)Here as one’을 무대에서 선보였다.

남성듀오 클론(강원래, 구준엽)도 개막식 무대에 올랐다. 클론은 이날 개막식에서 20주년 기념 앨범 수록곡 ‘고 투마로(Go Tomorrow)’와 대표곡 ‘꿍따리 샤바라’를 불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