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현장365] ‘초막절’ 불협화음, 누구 잘못?
[종교현장365] ‘초막절’ 불협화음, 누구 잘못?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구약성경에서 말한 초막절은 애굽에서 종살이했던 이스라엘 백성들이 모세를 통해 ‘출애굽’하면서 40년 광야생활을 하는 도중, 집 대신 초막(草幕)을 지어 거했던 역사를 기념하는 절기다.

이 절기는 레위기 23장에도 기록된바 ‘칠월 십오일은 초막절’ ‘대대로 영원한 규례로 지킬 것’이라 명시돼 있다.

기자는 하나님을 믿는다면 마땅히 하나님이 명령한 ‘영원한 규례’도 잘 지킬 것이란 생각에서 ‘초막절(草幕節)’ 절기에 관한 기사를 쓰고자 기획을 했고, 유대인과 한국교회를 비교하기 위해 먼저 주한 이스라엘 대사관에 연락을 취했다.

하지만 ‘부재중이니 메시지를 남겨달라’는 메시지를 시작으로 연락은커녕 끝끝내 ‘근무시간이 끝났다’는 메시지만 흘러나왔다.

묵묵부답인 상황에서 부족한 자료에 한계를 느낀 기자는 자세한 자료를 찾고자 인터넷, 도서관을 돌아다니며 이스라엘과 관련된 단체를 찾아 대표와 일일이 연락을 취했다.

한국에 있는 이스라엘 단체 대표들은 대부분의 한국교회가 초막절에 대해 잘 모르고 있음을 지적했고 한국교회가 초막절을 이스라엘의 국가 명절이라고만 생각하는 경우가 많아 무심코 넘기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스라엘 단체 대표들에게 초막절 관련 사진을 보내달라고 하자 대부분 이스라엘 대사관으로 연락해 보라고 하거나 직접 와서 자료를 복사하라며 원활한 정보공유가 어려웠다.

기독교가 한국에 들어온 지 불과 120년 남짓 되는 짧은 시기지만 급성장한 한국교회가 하나님이 명시한 ‘영원한 규례’를 지키지 않는다는 점은 매우 아쉬움을 남긴다.

또한 국가를 대변해 줄 대사관조차 소통이 힘들다는 점은 어쩌면 한국교회와 이스라엘 간의 종교문화의 격차를 보여준 단적인 예가 아닐까 생각한다.

비록 한국교회는 예수님을 믿고, 이스라엘은 예수를 믿지 않는다는 큰 차이가 있어 비교하기란 어렵지만, 구약성경에서 명시한 하나님의 ‘영원한 규례’를 지켜야 한다는 의식을 심어주기 위해 이스라엘과 한국교회는 분명한 의식과 설명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대전 2010-07-19 01:41:59
한국교회가 하나님이 명시한 ‘영원한 규례’를 지키지 않는다는 점을 알려주시니 초막절기를 바로 알게되는기회가되서 감사합니다...칠월 십오일은 초막절’ ‘대대로 영원한 규례로 지킬 것’이라 ^^최유라 기자님!강추^^

새노래가수 2010-07-18 11:23:39
크리스마스는 기를쓰고 지키면서... 초막절에는 장사가 잘 안되는가...!?

인내 2010-07-18 01:31:42
초막절에 대해 할 수 있게 되었네요! 알았으니 이제부터라도 영원한 규례로 지켜야겠네요~

정론 2010-07-17 21:47:22
대부분의 한국교회가 하나님이 대대로 지킬 영원한 규례라고 까지 성경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초막절에 대해 잘 모르고 있다는 것이 안타깝네요. 더불어 국가를 대변해 줄 대사관조차 소통이 힘들다는 점은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돌고래 2010-07-17 21:34:23
우리의 의식부터 달라져야 할거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