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소주 ‘푸른밤’ 흥행… 300만병 돌파
정용진 소주 ‘푸른밤’ 흥행… 300만병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소주 푸른밤 제품 이미지. (제공: 신세계)
제주소주 푸른밤 제품 이미지. (제공: 신세계)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일명 ‘정용진 소주’로 불리는 제주소주 푸른밤이 출시 4개월 만에 300만병 판매를 돌파했다. 아직 수도권 등 일반 주류업소에 거의 입점되지 않았고 제주소주 인수 후 첫 제품인 점을 고려하면 고무적인 성과라는 평가다.

신세계는 특히 이마트 제주점·신제주점·서귀포점을 포함한 제주 지역 소매점에선 푸른밤의 판매 비중이 10%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몽골 수출 후 현지에서도 일평균 100병이 넘게 팔리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최근에는 국군복지단에서 관리하는 군 면세주류에 새롭게 선정돼 3월부터는 전국 군부대에서도 판매된다.

한편 신세계는 제주 지역 소주업체를 인수해 지난해 9월 알코올도수 16.9%의 저도주 ‘짧은밤’과 20.1%의 고도주 ‘긴밤’ 등 2종을 출시했다. 푸른밤은 제주 지역 이외에서는 신세계백화점·이마트·이마트24 등 신세계 유통망에서만 판매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