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성폭행 논란 이윤택과 연극촌 계약 해지
밀양시, 성폭행 논란 이윤택과 연극촌 계약 해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밀양=이선미 기자] 밀양시가 최근 연극계 ‘# 미투’를 통해 과거 성폭행 논란까지 일고 있는 이윤택씨와 ㈔밀양연극촌 운영 계약을 19일 해지했다고 밝혔다.

이윤택씨는 2014년부터 밀양연극촌 이사장을 맡아 그동안 무상위탁으로 연극촌을 운영·관리 해왔다.

밀양시는 당분간 밀양연극촌의 시설운영 등은 검토해 추후 결정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