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LG ‘X4+’출시… 판매가 8만 9800원
SKT, LG ‘X4+’출시… 판매가 8만 9800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이 LG전자 스마트폰 ‘X4+’를 26일 출시했다. (제공: SK텔레콤)
SK텔레콤이 LG전자 스마트폰 ‘X4+’를 26일 출시했다. (제공: SK텔레콤)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SK텔레콤이 LG전자 스마트폰 ‘X4+’를 26일 출시했다.

출고가는 34만 9800원이고 ‘T 시그니처’ ‘band 데이터’ 요금제 전 구간에서 공시지원금 26만원을 받아 8만 98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X4+를 구매하는 SK텔레콤 고객이 ‘SKT 라이트플랜 Big Plus 신한카드’ 제휴카드와 ‘SKT 내맘대로 T Plus 하나카드’ 이용 시 전월 카드 사용 실적이 30만원을 넘으면 월 1만 5000원씩 2년간 최대 36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특히 SKT 내맘대로 T Plus 하나카드 이용 고객의 경우 전월 카드 사용 실적이 70만원을 넘으면 월 2만원씩 2년간 최대 48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X4+는 30만원대 보급형 모델임에도 ▲모바일 결제 서비스 ‘LG 페이’ ▲원음에 가까운 고음질 ‘하이파이 덱(Hi-Fi DAC)’ ▲100도의 넓은 화각 ‘전면 광각 카메라’ 등 프리미엄 성능을 두루 탑재했다.

한 손으로 후면키를 활용해 ‘셀카’ 촬영, 화면 캡쳐 등을 할 수 있는 ‘핑거터치’ 기능과 미국 국방성 군사 표준 규격을 획득한 강력한 내구성도 특징이다. 색상은 블루, 바이올렛 2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